탈모, 청소년이라도 예외는 없다
 
Home > 지식창고>소아청소년탈모
   
  탈모, 청소년이라도 예외는 없다
  글쓴이 : 아까다이     날짜 : 16-11-24 13:17     조회 : 2186     추천 : 0     비추천 : 0    
  트랙백 주소 : http://www.talmo.com/home/bbs/tb.php/kidsinform/639

청소년들의 고민이 시작됐다. 바로 탈모 때문이다. 
염색과 파마를 반복한 청소년들의 경우 두피와 모발이 손상을 입어 탈모로 이어지게 된다.
방치하면 성인 탈모로 이어질 가능성도 높다.

 

이런 우려는 성인도 청소년들과 전혀 다르지 않다. 청소년 탈모는 일시적이고,
머릿결 손상이 원인인 경우가 많다.
 방학 중 짧은 기간에 염색과 파마를 되풀이하고, 검증된
 제품을 사용하지 않으며,
사후 관리가 거의 되지 않기 때문이다.

 

이렇게 생긴 탈모 증세는 치료가 어렵지는 않지만 방치하면
 덤으로 스트레스까지 얻어 자칫 고질적인 탈모의 원인도 될 수도 있다.

 

 

청소년들은 수험생의 스트레스성 탈모도 적지 않지만 더 많은 경우가
바로 잦은 머리 손질에서 비롯된다.
특히 관리가 안돼 두피와 모발 손상이 생각보다 심각한 경우가 많다.

 

 

 

▣ 파마와 염색약이 문제

 

 

 

 

 

파마와 염색 자체보다는 청소년들처럼 방학 때 ‘몰아서’ 파마와 염색을 하면 문제가 된다.

 

모발은 케라틴이라는 단백질 구조로 되어 있다. 염색은 모발 안쪽에 색소를 넣어주는 과정이다.
이때 모발 구조의 손상이 따른다. 염색약의 주성분인 과산화수소가 머리카락의 단백질을 파괴하고,
 염료가 모공으로 스며들어 모근을 약화시킨다.
이런 과정이 반복되면 심한 경우 모근이 녹기도 한다.

 

파마는 모발의 단백질 결합을 변형시켜 헤어스타일을 만드는데,
이 과정에서 모발구조가 변한다. 따라서 털 줄기인 모간이 약화되어
작은 힘에도 모발이 쉽게 끊어지는 부작용이 따른다.

 

 

 

염색에 의한 손상 과정

 

 

탈색 과정의 손상 탈색이란 염색을 위해 모피질 내의
멜라닌 색소를 파괴하여 색을 옅게 만드는 과정으로,
강산성의 브롬산나트륨과 과산화수소 희석 용액이 사용된다.
이 약제가 모발의 수분 밸런스를 파괴하여 모발이 손상을 입는다.

 

염모제에 의한 손상 염모제에는 유기합성 산화염료(PPDA)가 함유되어 있어,
두피에 알레르기성 접촉피부염을 일으킬 수 있다.
염색약에 의한 알레르기성 접촉피부염은 두피나 피부가 몹시 가렵고,
붉은 반점이 나타나며 심하면 수포도 생긴다.

 

염색약 자체는 강한 알칼리성이지만 모발에 있는 케라틴과 멜라닌, 수분 등을
부식 또는 산화시키면서 색채를 입히기 때문에 모발 손상은 피할 수 없다.

 

 

 

 

파마에 의한 손상 과정

 

파마제에 의한 손상 염색과 달리 파마에 사용되는 용액은
 pH 농도가 8∼9에 이르는 강알칼리성이다.
흔히 ‘유화’라 부르는 과정을 거치면서 컬을 만들 준비를 하며,
이 과정에서 강 염기성 파마제에 의해 모발의 단백질 구조가 파괴된다

 

 

중화제에 의한 손상 파마제로 모발 분자구조가 재정비되면 중화제로 이를 결합시켜 컬을 완성한다.
중화제는 결합하지 못하는 단백질을 최소화하기 위해 사용하지만 완전한 결합이 안돼
단백질 손상은 피할 수 없으며 이 때문에 모발이 손상된다.

 

파마나 염색 후 모발의 적절한 관리는 탈모 방지에 필수적이다.
또 모근을 손상시켜 탈모의 원인이 되는 반복적 파마와 염색도 금물이다.
최소한 한 달 간격은 두어야 모발 손상을 줄일 수 있다.

 

파마와 염색은 모발뿐 아니라 두피에도 직접 영향을 미친다.
붉은색 염색약에는 헨나 성분이, 노란색이나 갈색 염색약에는 납과 설퍼가 포함되어 있어
알레르기성 접촉성 피부염을 일으킬 수 있다.
염증이 생기면 몹시 가렵고 홍반이 나타난다. 심하면 진물이 생기기도 한다.
따라서 알레르기 증상이 있는 사람은 염색 전 테스트를 거쳐 반응여부를 살피는 등의 주의가 필요하다.

 

 

 

사후 관리

 

모발에 필요한 최소한의 휴식기는 두달 정도. 염색은 파마 후 적어도 일주일이 지난 뒤에 해야 한다.
염색약 알레르기는 사전 테스트 등을 거치는 것이 최선이다.

 

 

 

 

 

 

약해진 모발은 2∼3일에 한번씩 트리트먼트로 영양과 수분을 공급한다.
말릴 때도 비비지 말고 수건으로 머리를 감싼 다음 눌러주거나 탁탁 털어줘야 한다.
천연 팩을 이용하는 방법도 있다.

 

달걀 흰자 3개를 거품기로 잘 섞은 다음 샴푸 후에 머리카락에 고루 바른 뒤 헹궈내거나
샴푸 후 물기를 제거한 다음 두피에 닿지 않게
마요네즈를 바른 후에 랩으로 10분간 감싼 뒤 헹궈내면 된다.






프리미엄TS샴푸 500g 탈모샴푸/T..
웨신 천연돈모 자작나무 브러쉬/..
올뉴TS샴푸500g/케라틴,아르기닌..
내추럴프리미엄TS샴푸 500g / 자..
TS LASH 눈썹영양제 7ml / 겉눈..
TS실크케라틴헤어에센스 170ml /..